Quinn emanuel trial lawyers

Appellate Practice

소개 인쇄하기

퀸 엠마누엘은 미국 연방 대법원, 연방 항소법원 (특히 제2, 9 법원 및 연방 순회법원)과 캘리포니아, 뉴욕 및 기타 주의 중간 항소 및 고등법원에서 중대한 소송건의 변호 요약과 변호에 촛점을 두는 많은 전국적 항소 변호 경험이 풍부합니다. 본 로펌의 항소 변호 경험은 저작권, 특허, 상표 및 반독점 사업 비밀법, 중재, 사업 부정행위, 사업 계약, 금융상품, 보험 및 재보험, 언론, 증권, 파산, 제품 책임 및 화이트칼라 범죄 변호등 여러 광범위한 분야를 망라합니다. 최근 저희 항소업무 그룹은 과거에도 명명되었던The National Law Journal'지의 명망있는 2015년 "항소 핫 리스트"에 또 다시 명명되었습니다.

본 로펌의 항소 변호팀은 오랫동안 하버드와 스탠포드 로스쿨의 교수와 스탠포드 로스쿨 학장을 지냈으며, 2010년 본 로펌의 이름이 "Quinn Emanuel Urquhart & Sullivan" 으로 바뀌면서 여성이름이 포함된 첫 AmLaw 100대 로펌으로 올라서게 한 주역인 Kathleen M. Sullivan이 맡고 있습니다. 미국내 가장 유명한 항소 변호 전문 변호사로서 2013년 The National Law Journal지에 의해 또 다시 “미국내 가장 영향력있는 변호사 100명”에 선정된 바 있고,2012년에는 Chambers USA에 의해 의뢰인들로부터 "엄청나게 민첩하고 대단한 변호사"로 인정받는 "진정 휼륭한" 항소 변호사로 묘사되었습니다. 또 Benchmark Litigation/Euromoney Legal Media Group에서 발행하는 Top 250 Women in Litigation (2012)지의 첫 판에 그녀를 미국내 최상위 여성 변호사 10명 중 한 명으로 지정하였습니다.

Sullivan변호사의 탁월한 항소 변호팀은 Harvard Law Review지의 첫 여성 회장이었으며 미국 연방대법원 판사 John Paul Stevens의 서기로 재직한 Susan R. Estrich; ; 전 Jones Day 로펌 파트너로 재직하였으며 모든 항소법원 분야에 많은 경험이 있고 캘리포니아 항소절차에 특별 전문지식을 지닌 Daniel H. Bromberg; 시카고 로스쿨 수석 졸업생이자 전 미국 연방대법원 Clarence Thomas의 서기로 재직한 Sandy Weisburst; 전 남부 뉴욕 연방 검사청의 항소부장이자 국제 형사법원의 전 검사로 재직한 Christine Chung; 스탠포드 로스쿨 수석 졸업생이자 전 워싱톤 DC 연방 순회법원에서 서기로 재직한 Derek Shaffer; 그리고 동 워싱톤 DC 연방 순회법원에서 서기로 재직했던 광범위한 항소 경험을 소지한 William Adams 변호사등을 포함합니다.

퀸 엠마누엘의 항소 변호는 또한 재판 변론과 독특하고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습니다. 본 로펌의 주 재판 변호사인 John Quinn을 포함하여, Faith Gay, Rick Werder, Philippe Selendy, Michael Carlinsky, Robert Raskopf, Adam Abensohn, Christopher Tayback은 정기적으로 항소 케이스를 변론하여 상당한 양을 승소하고 있습니다. 특허 변호사 Charles Verhoeven의 연방 순회법원에서의 승패율은 주목할만한 15승 1무 1패이며, 동팀 멤버들인 Victoria Maroulis, David Perlson, Brian Cannon, Peter Armenio,Ray Nimrod, 그리고 Kevin Johnson도 연방 순회법원에서 중요한 승리들을 이끌어 내었습니다.

맨위로

파트너변호사

파트너변호사